본문으로

전치사 al, el, ĝis의 주된 기본 뜻은 방향이지만 여러 가지 다른 뜻으로도 쓰입니다:

al
움직임의 목표: Mi venas de la avo, kaj mi iras nun al la onklo. (나는 할아버지한테서 와서 지금 아저씨에게 간다.)
움직임 없는 방향: Ŝi apogis sin per la mano al la muro. (그 여자는 손으로 벽에 기댔다.)
무엇을 받는 사람, 또는 행동으로 이익/손해를 보는 사람: Donu al la birdoj akvon. (새들에게 물을 주어라.) Diru al mi vian nomon. (당신 이름을 말해 주시오.) Ŝi kombas al si la harojn. (그 여자는 머리를 빗는다.) Pardonu al mi! (나를 용서하시오.) Lia babilado malhelpis al mi fari la hejmtaskojn. (그의 수다가 내 숙제하는 것을 방해했다.)
무엇을 겪거나 느끼는 사람: Ŝajnas al mi, ke vi mensogas. (내가 보기에 당신이 거짓말하는 것같소.)
소유자 등 (aparteni 에서): La rozo apartenas al Teodoro. (장미는 테오도로 것이다.)
변형이나 바꿈의 결과: Li disrompis ĝin al mil pecoj. (그는 그것을 부수어서 천 조각 냈다.) 보통은 en + -n 어미를 씁니다: Li disrompis ĝin en mil pecojn.
추가, 가입, 더함 (aligi, aliĝi, aldoni와 함께): Ĉu vi jam aliĝis al la kongreso? (대회에 벌써 참가 신청하셨습니까?)
무엇이 가깝거나 비슷하다고 판단할 때 그렇게 판단한 것: Proksime al la angulo staris aŭto. (구석 가까이에 차가 서 있었다.) Tiu nubo similas al ĉevalo. (저 구름은 말 모양이다.)
el
안에서 나와 밖으로 옮김: El la tubo fluis akvo. (관에서 물이 흘러 나왔다.) Li eliris el la ĉambro. (그는 방에서 나왔다.)
유래, 기원, 원천, 전 상태, 원인: El kiu lando vi venas? (어느 나라에서 오시나요?) Ŝi tradukis la libron el la Ĉina lingvo. (그 여자는 그 책을 중국말에서 뒤쳤다.) El la knabo fariĝis junulo. (어린이에서 젊은이가 된다) El surprizo (= pro surprizo) li preskaŭ falis. (놀란 나머지 그는 넘어질 뻔했다.) 원인을 표현하는 데에 요즘은 pro를 쓰는 쪽입니다.
원료, 구성: La skatolo estis farita el ligno. (작은 상자는 나무로 만들어졌다.) Unu minuto konsistas el sesdek sekundoj. (1분은 60초다.)
집단에서 개인을, 또는 무리에서 부분을 구별하거나 갈라낼 때, 집단 또는 무리: El ĉiuj miaj infanoj Ernesto estas la plej juna. (내 아이들 가운데 에르네스토가 가장 어리다.) Trinku el la vino, kiun mi enverŝis. (내가 부어 넣은 포도주에서 마셔라.)
ĝis
움직임이 닿지만 지나가지는 않는 곳: Mi akompanis ilin ĝis ilia domo. (나는 그들의 집까지 그들과 함께 깄다.)
공간이나 터와 같은 것의 끝: La tuta lago ĝis la transa bordo estas kovrita de glacio. (건너 쪽 기슭까지 늪이 온통 얼음으로 덮여 있다.)
무엇이 도달하지만 넘어서지는 않는 때, 수량, 정도, 수준, 상태: Mi laboras de frua mateno ĝis malfrua vespero. (나는 이른 아침에서 늦은 저녁까지 일한다.) La tasko estu preta ĝis la fino de Junio. (그 임무는 6월 말까지 준비되게 하라.) La prezo falis ĝis du eŭroj. (값이 2유로까지 떨어졌다.)

목적격 -n 어미전치사 de도 방향 나타내는 구실을 합니다.

다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