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분사는 동작이나 상태를 그것의 주어나 목적어의 성질인 것처럼 표현하는 낱말입니다. 분사는 분사 뒷붙이를 붙여서 만듭니다. 분사 뒷붙이는 6개가 있는데, -ant-, -int-, -ont-는 능동을 나타내고, -at-, -it-, -ot-는 수동을 나타냅니다.

형용사형 분사

능동 분사는 그 주어를 꾸미는 말로 동작이나 상태를 나타냅니다.

-ANT- 동작 중 - 동작이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leganta = 아직도 읽고 있는
-INT- 동작 후 - 동작이 이미 끝났습니다 leginta = 전에 읽은
-ONT- 동작 전 - 동작이 아직 시작되지 않았습니다 legonta = 나중에 읽을
  • Viro, kiu ankoraŭ legas, estas leganta viro. - 아직도 읽는 남자는 읽고 있는 남자다.
  • Viro, kiu antaŭe legis, estas leginta viro. - 전에 읽은 남자는 읽은 남자다.
  • Viro, kiu poste legos, estas legonta viro. - 나중에 읽을 남자는 읽을 남자다.

수동 분사는 그 목적어를 꾸미는 말로 동작이나 상태를 나타냅니다:

-AT- 동작 중 - 동작이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legata = 그것을 읽고 있는
-IT- 동작 후 - 동작이 이미 끝났습니다 legita 그것을 이미 읽은
-OT- 동작 전 - 동작이 아직 시작되지 않았습니다 legota 그것을 나중에 읽을
  • Libro, kiun oni ankoraŭ legas, estas legata libro. - 아직도 읽고 있는 책은 읽히는 책이다.
  • Libro, kiun oni antaŭe legis, estas legita libro. - 전에 읽은 책은 읽힌 책이다.
  • Libro, kiun oni poste legos, estas legota libro. - 나중에 읽을 책은 읽힐 책이다.

수동 분사는 목적어를 가지는 동작에만 쓸 수 있습니다. 이를테면 okazata라고 말할 수 없는 것은 okazi 가 목적어를 가질 수 없기 때문입니다. -iĝ- 접미사가 붙은 동사는 모두 자동사니까 ...iĝata, ...iĝita, ...iĝota는 쓸 수 없습니다.

분사의 홀소리는 동사 어미 -as, -is, -os의 홀소리와 같습니다. 그 뜻도 매우 비슷하지만 똑같지는 않습니다. -as는 주로 지금 있는 동작을 나타내는데, -ant-와 -at-는 동작의 지속과 반복을 나타냅니다. -is는 동작이 지금본다 앞에 일어난 것을 나타내는데, -int-와 -it-는 다른 동작이 있으면 그보다 먼저 끝난 동작을 나타냅니다. -os는 지금 다음의 시간을 나타내는데, -ont-와 -ot-는 동작이 시작되기 전의 상태를 나타내고, 흔히 그것을 할 의도가 있거나, 계획하거나, 그것이 곧 일어날 것을 나타냅니다.

  • Li skribas. - 그는 쓴다.

    쓰는 일은 지금 일어나거나 습관적으로 일어납니다.

  • Tiam li estis skribanta en sia ĉambro. - 그때 그는 자기 방에서 쓰고 있었다.

    쓰는 일은 그 과거 시점에 지속되고 있었습니다.

  • La letero estis skribata en la paŭzo. - 쉬는 동안 편지가 쓰이고 있었다.

    쉬는 동안 쓰는 일이 지속되고 있었습니다.

  • Janjo havis en tiu nokto dormon maltrankvilan kaj interrompatan. - 얀뇨는 그 밤에 잠이 불안하고 잇따라 끊겼다.

    잠의 잇따른 끊김이 일어났습니다.

  • Li skribis. - 그는 썼다.

    쓰는 일이 지금보다 더 이르게 일어났습니다.

  • Kiam li estis skribinta la leteron, li foriris. - 그는 편지 쓰기를 마치자 떠났다.

    쓰는 일이 끝난 후에 그는 떠났습니다.

  • Li sendis la skribitan leteron al sia amiko. - 그는 쓴 편지를 자기 친구에게 보냈다.

    편지 쓰는 일은 그것을 보내는 일보다 먼저 일어났습니다.

  • La letero estis skribita en la paŭzo. - 그 편지는 쉬는 시간에 씌었다.

    쓰는 일은 쉬는 시간에 앞서 일어나지 않았고, 쉬는 동안 어느 때에 끝났습니다. 그러니 그 편지는 쉬는 시간에 작성되었습니다.

  • Li skribos. - 그는 쓸 것이다.

    쓰기는 나중에 언젠가 일어날 것입니다.

  • Li estis skribonta la leteron, sed devis subite foriri. - 그는 편지를 쓰려고 했지만 갑자기 떠나야 했다.

    편지 쓰기는 의도되었지만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 Sur la tablo kuŝis aro de legotaj leteroj. - 책상 위에 읽을 편지 뭉치가 놓여 있었다.

    편지들이 읽기를 기다렸습니다. 누군가 읽어야 할 것이지만 아직 읽지 않았습니다.

참고: -us 말끝에 대응하는 분사 *-unt-*와 *-ut-*를 가지고 실험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skribunta viro = "viro, kiu skribus", skributa letero = "letero, kiun oni skribus". 그러나 이런 분사는 공식 에스페란토의 일부가 아닙니다. 이것을 쓰면 못 알아들을 수도 있습니다. 우스갯거리로 쓸 때만 허용됩니다.

부사형 분사

-e 말끝이 붙은 분사는 문장의 주어와 관련된 또 다른 동작을 나타냅니다. 동작마다 하나씩 두 문장을 말하는 대신 두 문장을 하나로 합칩니다.

  • Li legis sian libron kaj manĝis samtempe pomon.Manĝante pomon li legis sian libron. - 그는 자기 책을 읽었고 동시에 사과를 먹었다. → 사과를 먹으면서 그는 자기 책을 읽었다.

    먹기는 읽기와 동시에 지속되었습니다.

  • j Li faris sian taskon. Poste li iris hejmen.Farinte sian taskon li iris hejmen. - 그는 일을 했다. 나중에 그는 집으로 돌아갔다. → 그는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갔다.

    일 하기는 그가 집으로 돌아가기 전에 끝났습니다.

  • Li intencis skribi leteron. Tial li kolektis siajn skribilojn.Skribonte leteron li kolektis siajn skribilojn. - 그는 편지를 쓸 작정이었다. 그래서 그는 필기도구를 모았다. → 편지를 쓰려고 그는 필기도구를 모았다.

    편지쓰기는 계획되었지만 그것이 시작되기 전에 (필기도구) 모으기가 있었습니다.

  • Ili laboris. Samtempe la mastro rigardis ilin.Ili laboris rigardate de la mastro. - 그들은 일했다. 동시에 주인은 그들을 지켜보았다. → 그들은 주인의 감시를 받으며 일했다.

    일하기와 지켜보기가 동시에 일어났습니다.

  • Mi tute ne atendis lin, sed li tamen venis al mi.Li venis al mi tute ne atendite. - 나는 그를 전혀 기대하지 않았지만 그는 나에게왔다. → 그는 나에게 완전히 예기치 않게왔다.

    (그런 일 없었던) 기다림은 그가 온 일보다 더 이른 일이었을 것입니다.

  • Oni preskaŭ kaptis lin, sed li forkuris.Kaptote, li forkuris. - 거의 잡힐 뻔 했지만 그는 도망쳤다. → 잡히려고 하자 그는 도망 쳤다.

    도망치기가 일어났을 때는 붙잡는 일이 곧 있을 미래였다.

이런 겹문장은 글말에 가장 흔합니다. 그것은 매우 조밀하여 조금 어려운 형태로 여러 사물들 사이의 복잡한 관계를 드러냅니다. 입말은 이런 것을 보통 더 많은 낱말을 써서 표현합니다.

이런 문장에서 부사형 분사는 문장 서술어의 주어를 의미상으로 서술하는 것이어야 합니다:

  • Farinte la taskon li iris hejmen. - 그는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갔다.

    그는 일을 했다.

  • Ili laboris rigardate. - 그들은 감시를 받으면서 일했다.

    그들은 감시를 받았다.

Promenante sur la strato venis subite ideo al mi en la kapon.이라고 말하지 마십시오. 서술어 venis의 주어가 ideo이니까, 이 문장의 뜻은 "생각이 거리를 거닐고 있었다."가 되는데 아마 바라는 뜻이 아닐 것입니다. Promenante sur la strato mi subite ekhavis ideon en la kapon.이나 Kiam mi promenis sur la strato, venis subite ideo al mi en la kapon.으로 바꾸어 말해야 합니다.

명사형 분사

-o 말끝이 붙은 능동 분사는 그 동작이나 상태의 의미상 주어를 나타냅니다. -o 말끝이 붙은 수동 분사는 의미상 목적어를 나타냅니다. -o 분사는 보통 사람을 나타낸다는 특별한 규칙이 있습니다:

  • skribanto = skribanta persono - 글을 쓰는 사람
  • skribinto = skribinta persono - 전에 글을 쓴 사람
  • skribonto = skribonta persono - 나중에 글을 쓸 사람
  • amato = amata persono - 아무개가 사랑하는 사람
  • amito = amita persono - 아무개가 전에 사랑한 사람
  • amoto = amota persono - 아무개가 나중에 사랑할 사람
  • Kiam Nikodemo batas Jozefon, tiam Nikodemo estas la batanto kaj Jozefo estas la batato. - 니고데모가 요셉을 때릴 때, 니고네모는 때리는 사람이고 요셉은 맞는 사람이다.
  • La fuĝintoj kolektiĝis sur la kampo.La personoj, kiuj antaŭe fuĝis... - 도망자들이 들판에 모였다. {1} 이전에 도망친 사람들...
  • La juĝotoj staris antaŭ la juĝisto.La personoj, kiujn oni intencis juĝi... - 재판 받을 사람들이 판사 앞에 서 있었다.

-o 분사 자체가 사람을 나타내기 때문에 뒷붙이 -ul-은 넣지 않습니다.

사람이 아니고 사물을 말할 때는 뒷붙이 -aĵ-를 넣습니다: skribitaĵo, legataĵo, plenumitaĵo, plaĉantaĵo. -aĵ-가 있을 때는 분사 뒷붙이가 흔히 없어도 됩니다. 보통 skribaĵo, legaĵo, plenumaĵo, plaĉaĵo로 충분합니다.

-o 말끝 분사가 때로는 주로 수학에서 어떤 기능을 수행하는 사람 아닌 것을 나타냅니다:

  • dividanto = 나누는수
  • dividato = 나뉘는수

사람을 나타내는 명사에서 보통 "그 사람과 관련된"의 뜻을 가진 형용사를 만들 수 있습니다. 그러나 분사 명사형에서는 그 형용사인 -a 분사가 다른 뜻이기 때문에 이것이 안됩니다:

  • novulonovula kurso - 초보자 → 초급반 = 초보자를 위한 강좌.
  • komencantokomencanta kurso = "(무엇을) 시작하는 강좌"가 되어서, "초보자를 위한 강좌"의 뜻으로 komencanta kurso는 쓸 수 없습니다. 그런 뜻으로 올바른 표현은 kurso por komencantoj입니다. (porkomencanta kurso도 가능하겠습니다.)

참고: 대문자로 시작하는 낱말 Esperanto는 본디 "희망하는 사람"을 뜻하는 분사였지만 지금은 언어 이름이고 더 이상 분사로 여기지 않습니다. 그러니 형용사 Esperanta(= "에스페란토 말과 관련된")를 만들 수 있습니다. 소문자로 시작하는 낱말 esperanto는 여전히 분사이고 뜻은 계속 "희망하는 사람"입니다.

복합 동사 형식

보조 동사 esti와 분사를 쓰면 서법, 시간, 지속, 완료와 같은 여러 가지 말맛의 매우 정확한 표현이 가능합니다. -as, -is, -os, -us, -u로 끝나는 단순 동사가 일반적으로 바람직하지만, 동작을 자세하게 드러내고 싶을 때는 복합 형식을 쓸 수 있습니다. esti의 모든 꼴(esti, estas, estis, estos, estu, estus)과 분사 6개 모두를 결합하면 복합 동사 형식 36개가 나옵니다. 그런데 이들 가운데 몇몇은 너무 낯설거나 지나치게 별난 느낌이 들기 때문에 거의 쓰이지 않습니다. 그밖의 것들은 실제 필요한 말맛을 나타내지만 흔히 다른 편리한 표현 방법이 있습니다. 다음은 몇 가지 예입니다:

  • Li estas leganta libron. - 그는 책을 읽고 있다.

    그의 책 읽기는 지금 계속됩니다.

  • Li estis leganta libron. - 그는 책을 읽고 있었다.

    그의 책 읽기는 그때 계속되었습니다.

  • Li estos leganta libron. - 그는 책을 읽고 있을 것이다.

    그의 책 읽기는 그때 계속될 것입니다.

  • Li estas leginta libron. - 그는 책을 읽었다.

    그의 책 읽기는 이제 지난 일입니다.

  • Li estis leginta libron. - 그는 책을 (지난 시점 이전에) 읽었다.

    그의 책 읽기는 그때 이미 지난 일이었습니다.

  • Li estos leginta libron. - 그는 책을 읽었을 것이다.

    그의 책 읽기는 그 미래에는 이미 지난 일일 것입니다.

  • Li estus leginta libron, se... - 먼약 ... 라면, 그는 책을 읽었을 텐데.

    만약 ... 라면, 그의 책 읽기는 지난 일일 터입니다.

  • Li estis legonta libron. - 그는 책을 읽을 참이었다.

    그는 그때 나중에 (곧) 책 읽을 준비가 되어 있었습니다.

  • Li volas esti legonta libron. - 그는 책 읽을 참이기를 원한다.

    그는 나중에 (곧) 책 읽을 준비가 되어 있기를 원합니다.

  • La libro estas legata. - 그 책은 읽히고 있다.

    그 책 읽기는 지금 계속됩니다.

  • La libro estos legata. - 그 책을 읽힐 것이다.

    그 책 읽기는 그때 계속될 것입니다.

  • La libro estus legata, se... - 만일 ... 라면, 그 책은 읽힐 텐데.

    만일 ... 라면, 그 책 읽기는 계속될 터입니다.

복합 -ant-형식은 아주 드물게 쓰이는데, 다른 무엇이 일어날 때 무엇이 진행됨을 강조하여 나타냅니다. 보통은 단순 동사로 충분합니다. 때에 따라 (ĝuste) tiam을 써서 동시성을 강조할 수 있습니다. 복합 -int-형식은 더 자주 쓰입니다. 한 동작이 다른 동작보다 먼저 일어났음을 나타내기에 좋습니다. 그런데 이것은 흔히 문맥에서 충분히 잘 드러납니다. 필요에 따라 jam, antaŭe, ĵus, post kiam, antaŭ ol을 쓴 표현이 도움될 것입니다. 복합 -ont-형식은 곧 일어날 동작이나 의도된 동작을 나타내는 데 쓰입니다. 이것은 baldaŭ와 이런저런 동사로도 표현할 수 있고, 흔히 더 명확한 표현이 됩니다.

복합 -it-형식은 복합 -int-형식과 조금 다릅니다. 복합 -int-형식은 언제나 다른 동작보다 먼저 일어난 동작을 나타냅니다. 복합 -it-형식은 완료되었거나 결과가 있는 동작을 나타냅니다. -it-형식도 다른 동작보다 먼저인 시간을 나타내기는 하지만, 대부분은 그렇지 않습니다:

  • Tiam li estis eltrovinta la veron. - 그때는 그가 진실을 알아낸 후였다.

    진실 알아내기는 그때보다 반드시 먼저 일어났습니다. 그 행위가 바로 그때 이루어진 것을 표현하려면 단순 동사를 써야 합니다: Tiam li eltrovis la veron.

  • Tiam la vero estis eltrovita. - 그때 진실이 밝혀졌다.

    진실 밝히기가 일어난 것은 문맥에 따라 바로 그때 또는 그때보다 먼저입니다. 수동 동작은 단순 동사로는 표현할 수 없지만, 대신 oni가 주어인 문장으로 표현할 수 있습니다: Tiam oni eltrovis la veron.

간혹 -it-형식이 먼저 일어난 동작을 나타내는지, 완료된 동작을 나타내는지 오해가 있을 수 있는데, 그때는 시간을 명확하게 나타내는 표현을 넣으면 됩니다. 그런데 그럴 필요는 실제로 드뭅니다: Kiam via domo estis konstruata, mia domo estis jam longe konstruita.에서 estis konstruitaestis konstruata보다 먼저입니다. Antaŭe ni iradis en la lernejon kaj iom lernis, kaj poste ni estis konfirmitaj.에서 estis konfirmitajiradislernis보다 나중입니다.

때로는 esti + 분사를 쓰는 대신 형용사를 흔히 동사화하는 것처럼 분사를 바로 동사로 만듭니다: estas legantalegantas, estis legontalegontis, estus legintalegintus, estas legatalegatas, estos legitalegitos.

이런 형식은 논리와 규칙에는 맞지만 아쉽게도 아주 이해하기 어려운 것이 사실입니다. legintos와 같은 낱말은 너무 많은 정보를 너무 압축된 형태로 담고 있는 것 같습니다. legis, legos와 같이 정상적인 단순 동사를 쓸 수 없는 드문 경우에는 esti와 함께 쓰는 보통 복합 형식이 더 적합합니다.

그러나 이런 압축된 형식이 실제로 조금씩 쓰이고 있습니다. 특히 -intus 꼴이 일반적입니다. 단순 -us 꼴은 시제가 없지만, 많은 사람들이 -us 동사를 현재로 느껴서 과거를 말할 때는 언제나 -intus를 씁니다: Se mi sciintus tion, mi agintus alie. = Se mi estus sciinta tion, mi estus aginta alie. 더 간단하게 말할 수 있습니다: Se mi (tiam antaŭe) scius tion, mi (tiam) agus alie.

-atas 꼴도 꽤 자주 보입니다: Bezonatas novaj fortoj en nia organizo. = Estas bezonataj... Serĉatas nova redaktisto por la revuo. = Estas serĉata...

수동태

타동사가 있는 문장은 (보통 문장인) 능동태에서 수동태로 바꿀 수 있습니다. 수동태는 동작을 마치 거꾸로 보여주는 것같은 방식입니다. 문장을 수동으로 바꿀 때 바뀌는 것은 셋입니다:

  • 목적어는 주어가 되어 -n 말끝을 잃습니다.
  • 서술어는 복합 동사가 됩니다: esti + 수동 분사
  • 능동 주어는 없어지거나 de-상황어가 됩니다.

La knabino vidas la domon. - 소녀는 집을 본다.

  • la domonla domo
  • vidasestas vidata
  • la knabinode la knabino

La domo estas vidata de la knabino. - 집은 소녀에게 보인다.

Li batis sian hundon per bastono. - 그는 자기 개를 몽둥이로 때렸다.

  • sian hundonlia hundo
  • batisestis batata
  • li는 없어질 수 있습니다.

Lia hundo estis batata per bastono. - 개는 몽둥이로 맞았다.

관심을 능동 주어에서 동작으로 옮기기 위해 수동태를 씁니다. 새로 주어가 된 옛 목적어도 관심을 더 받게 됩니다. 매우 일반적인 것을 말할 때, 능동적인 주체가 거의 존재하지 않을 때 흔히 수동태를 씁니다.

능동태의 본디 주어를 수동태 문장에 남겨 두려면 전치사 de를 써야 합니다: Ĝi estis trovita de mia frato. = Mia frato trovis ĝin. La piano estas ludata de vera majstro. = Vera majstro ludas la pianon. 전치사 de는 뜻이 많지만 수동 분사 곁의 de는 언제나 행위자를 나타냅니다. 그런데도 오해할 위험이 있을 때는 fare de를 쓰면 됩니다: Ĝi estis forprenita fare de mi. = Mi forprenis ĝin.

수동문에서 주어가 절이거나, 동사 기본형이거나, 수량 부사일 때, 수동 분사는 -e 말끝을 가집니다: Oni interkonsentis, ke mi faru tion.Estis interkonsentite, ke mi faru tion. Oni ordonis al mi fari tion.Al mi estis ordonite fari tion. Oni atribuis multe (= multon) al tiu rakonto.Multe estis atribuite al tiu rakonto. 때로는 타동사가 목적어 없이 문장에 나옵니다. 이런 문장을 수동으로 바꾸면 주어가 없는 수동문이 됩니다. 이때도 분사는 -e 말끝을 가집니다: Oni parolis pri tio.Pri tio estis parolate.

수동태 — 분사 선택

수동태에서 분사 선택은 표현하려고 하는 것에 달려있습니다. -at-분사는 조금씩 진행되는 동작에 관심이 있거나 반복 동작을 말할 때 선택합니다. -it-분사는 완료나 결과가 더 중요할 때 선택합니다. -ot-분사는 동작 전 상태를 말할 때 선택합니다.

AT
진행, 반복
IT
완료, 결과
OT
동작 전 상태

-at-와 -it- 사이에서 망설일 때는 검증 표현을 넣어 보면 어느 것이 더 맞는지 알 수 있습니다:

iom post iom이나 plu kaj pluree kaj ree를 넣어도 뜻이 달라지지 않으면 -at-가 맞습니다. iom post iomplu kaj plu는 진행을 강조하고, ree kaj ree는 반복을 강조하기 때문입니다.

definitive를 넣어도 뜻이 망가지지 않으면 -it-가 맞습니다. definitive는 완료나 결과 달성을 힘주어 말하기 때문입니다.

  • Ŝi amis kaj estis [plu kaj plu] amata. - 그 여자는 사랑했고 [계속] 사랑받았다.
  • Dum la teatraĵo estis [iom post iom] montrata, okazis strangaj aferoj en la salono. - 연극이 [하나둘] 공연되는 동안 홀에서 이상한 일들이 벌어졌다.
  • Tiu ĉi komercaĵo estas ĉiam volonte [ree kaj ree] aĉetata de mi. - 이 제품은 늘 [계속해서] 내가 기꺼이 사준다.
  • Mi sciigas, ke de nun la ŝuldoj de mia filo ne estos [ree kaj ree] pagataj de mi. - 이제부터는 아들 빚을 제가 [계속] 갚아주지 않을 것임을 알립니다.
  • Estu trankvila, mia tuta ŝuldo estos [definitive] pagita al vi baldaŭ. - 진정해, 네게 진 빚을 곧 [확실히] 다 갚을 거야.
  • Georgo Vaŝington estis [definitive] naskita la dudek duan de Februaro de la jaro mil sepcent tridek dua. - 조지 워싱턴은 1732년 2월 22일에 [확실히] 태어났다.

어떤 동사는 뜻이 두 가지가 있어서 어느 뜻으로 말하는지에 따라 분사의 선택이 달라집니다. 전형적인 예는 okupi 동사인데, 뜻은 "preni okupe"(점령을 개시하다)이거나 "teni okupe"(점령을 유지하다)입니다. 점령 개시는 일시적인 행동이니까 완료에 관심이 있고, 점령 유지는 긴 시간의 일이니까 진행에 관심이 있습니다. 그런데 개시한 다음에 유지가 뒤따르고, 유지에 앞서 개시가 있었습니다. 그러니까 okupi에는 -at-꼴이나 -it-꼴을 실질적인 차이 없이 마음대로 쓸 수 있습니다: Mi estas tre okupata de mia laboro. = Mia laboro nun "tenas min" (plu kaj plu), ĉar ĝi antaŭe "prenis min". Mi estas tre okupita de mia laboro. = Mia laboro (definitive) "prenis min", kaj tial ĝi nun "tenas min". 또 다른 예는 "kovri" 동사입니다: Li kovris la plankon per tapiŝo.La planko estis kovrita (de li) per tapiŝo. 여기서는 "바닥으로 까"는 동작의 최종 결과를 말합니다. Tapiŝo kovris la plankon.La planko estis kovrata de tapiŝo. 여기서는 "바닥을 덮고 있"는 계속된 동작을 말합니다. okupi, kovri와 같은 동사에는 대개 -it-꼴을 쓰지만 표현하려는 생각에 따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동작이 실현될 확신 없이 이론적인 가능성에 그치거나, 동작이 부정되거나, 문맥이 동작 완료라는 생각을 어떻게든 지워버릴 때는 -at-분사를 쓰는 편입니다: Ŝi estis nun en tia aĝo, ke ŝi devis esti konfirmata. 견진을 받을 의무를 말한 것 뿐이고, 견진이 실행되었는지는 아직 모릅니다. Ili volas, ke tia aŭ alia ŝanĝo estu farata jam nun. 변경이 있을 것인지 모릅니다. La unueco de Esperanto neniam estos rompata. 파괴는 결코 없을 것입니다. Eĉ vulpo plej ruza fine estas kaptata. 언제나 유효한 원리를 말한 것입니다. 그러니 계속 그렇다는 생각이 동작 완료라는 생각보다 더 중요합니다. 그러나 이런 문장들에서 -it-꼴을 쓰는 것도 가능합니다. 표현하고 싶은 말맛을 내도록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습니다.

반복 동작을 말할 때는 반복에 관심이 있기 때문에 보통 -at-를 쓰지만, 때로는 반복 하나하나의 완료에 집중하여 -it-를 쓸 수도 있습니다. 정확한 반복 횟수를 드러내 말할 때는 하나하나 완료된다는 생각이 더 중요해져서 보통 -it-꼴을 씁니다: Dum la milito tiu vilaĝo estis ofte prirabata kaj bruligata. Dum la milito tiu vilaĝo estis kvarfoje prirabita kaj bruligita.

참고: 어떤 에스페란토 사용자들은 위의 -at-와 -it- 선택 원칙을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이들에 따르면 -at-는 "바로 그때"이고, -it-는 "그보다 먼저"일 뿐입니다. 그래서 이렇게 말합니다: Mi estis naskata en Januaro. La ŝlosilo estis perdata hieraŭ. Subite li estis trafata de kuglo. 이런 말투를 "atismo"(또는 "tempismo")라고들 부릅니다. 올바른 에스페란토라면 이런 문장에서 -it-를 쓰기 때문에, 이렇게 바로잡은 표현을 흔히 "itismo"(또는 "aspektismo")라고 합니다. itismo와 atismo 문제의 결론은 Fundamento에 나오는 세 본보기 문장에 있습니다: Georgo Vaŝington estis naskita la dudek duan de Februaro de la jaro mil sepcent tridek dua. Li sentis sin tiel malfeliĉa, ke li malbenis la tagon, en kiu li estis naskita. Mia onklo ne mortis per natura morto, sed li tamen ne mortigis sin mem kaj ankaŭ estis mortigita de neniu; unu tagon, promenante apud la reloj de fervojo, li falis sub la radojn de veturanta vagonaro kaj mortiĝis.

다시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