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형용사는 성질, 품질, 소유, 관계 등을 나타냅니다. 에스페란토에서 형용사는 -a 어미를 가집니다.

  • longa - 긴 = 긴 길이를 가진
  • ruĝa - 빨간 = 빨갛다는 속성이 있는
  • bona - 좋은 = 좋음의 특징이 있는
  • inteligenta - 똑똑한 = 똑똑함 가진, 사리에 밝은 것으로 눈에 띄는
  • homa - 사람의 = 사람과 관련있는
  • malaperinta - 사라진 = 그것이 이미 사라졌다는 그러한

소유 대명사서수도 형용사인데, 그 낱말들에서 -a 어미는 특별한 뜻을 가집니다.

-a 어미 뒤에 복수 어미 -j목적격 어미 -n가 올 수 있습니다. 둘 다 쓸 수도 있지만, -j는 언제나 -n앞에 옵니다.

longaj longan longajn
ruĝaj ruĝan ruĝajn
miaj mian miajn
sesaj sesan sesajn

형용사를 본디낱말 pliplej와 함께 써서 비교를 나타냅니다.

형용사의 쓰임

형용사는 주로 명사를 꾸미는 데에 쓰입니다.

수식어 되기

형용사는 명사의 수식어(형용사가 명사를 직접 꾸미는) 구실을 할 수 있습니다. 수식어 형용사는 대부분 명사 앞에 오지만 뒤에 오기도 합니다. 형용사 여럿이 같은 명사 앞과 뒤에 함께 올 수도 있습니다.

  • granda domo - 큰 집
  • domo granda - 큰 집
  • la tago longa - 긴 날
  • la longa tago - 긴 날
  • fama Franca verkisto - 유명한 프랑스 작가
  • fama verkisto Franca - 유명한 프랑스 작가
  • Lingvo Internacia (la origina nomo de Esperanto) - 국제어 (에스페란토의 원래 이름)

수식어 형용사는 명사 뒤에 오면 흔히 강조의 뜻을 가집니다.

보어 되기

형용사는 동사가 끼어서 보어가 되어 무엇을 꾸미기도 합니다.

  • La domo estas granda. - 그 집은 크다.

    granda는 동사 estas가 이어서 명사 domo를 꾸밉니다.

  • Tiuj ĉi verkistoj iam iĝos famaj. 이 작가들은 언젠가 유명해 질 것이다.

    famajiĝos를 통하여 명사 verkistoj를 꾸밉니다.

  • Mi farbis mian domon blanka. 나는 우리집을 하얗게 칠했다.

    blanka는 동사 farbis를 통하여 명사 domon를 꾸밉니다.

본디낱말 꾸미기

형용사는 명사인 본디낱말, 예를 들면 인칭대명사를 꾸미는 데에 쓰이기도 합니다. 이때는 주로 보어로 쓰입니다.

  • Mi estas feliĉa. - 나는 행복하다.
  • Tiu estas mia. - 그것은 내 것이다.
  • Tio estas bona. - 그것은 좋다.
  • Ili fariĝis koleraj. - 그들은 화가 나게 되었다.
  • Ambaŭ ŝajnis dormantaj. 둘 다 자는 것 같다.

명사처럼 쓰기

형용사가 명사의 수식어 구실을 할 때 어느 조건에서는 명사가 생략됩니다. 이때 형용사는 스스로 명사 구실을 떠맡는 것처럼 보입니다. 어느 명사가 생략되는지 문맥에 또렷이 드러날 경우에 이것이 가능합니다.

  • La palaco de la imperiestro estis la plej belega [palaco] en la mondo.

    그 황제의 궁전은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것이었다.

  • Mi ne volas tiun ĉi supon, donu al mi alian [supon].

    저는 이 수프를 원하지 않습니다, 다른 것을 주십시오.

  • Tro malmultaj [homoj/aŭskultantoj] venis.

    [사람들이/방청객들이] 너무 많이 왔다.

  • Kelkaj [personoj] el ni alvenis malfrue.

    우리 가운데 몇몇은 늦게 다다랐다.

  • Ni ambaŭ volas la saman [aferon]. (Aŭ: Ni ambaŭ volas la samon.)

    우리 둘은 같은 것을 원한다.

  • Vi estas la unuaj [personoj], kiujn mi vidas hodiaŭ matene.

    당신들은 내가 오늘 아침에 처음 본 사람들이다.

  • Via pano estas malpli freŝa, ol mia [pano].

    네 빵은 내 것보다 덜 싱싱하다.

  • Estas nun la dua [horo].

    지금 두 시다.

  • Mi parolas la Francan [lingvon].

    나는 프랑스 말를 한다.

형용사인 본디낱말

에스페란토에서 어떤 본디낱말은 문장에서 형용사 구실을 하지만 -a 어미가 없습니다. 그런 것에는 -a, -u, -es 표낱말ambaŭ수사가 있습니다.

  • Tiun straton mi neniam vidis antaŭe.

    그 거리를 나는 전에 본 적이 없다.

  • Mi korektis ambaŭ erarojn.

    나는 잘못을 둘 다 바로잡았다.

  • Tie loĝas du Hungaroj kaj tri Kanadanoj.

    거기에 헝가리 사람 둘과 캐나다 사람 셋이 거주한다.

다시 위로